[특징주] 코미팜, 코로나19 신약물질 임상신청에 상한가
[특징주] 코미팜, 코로나19 신약물질 임상신청에 상한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동물 의약품 전문업체 코미팜이 코로나19 치료제 임상신청 소식에 장 초반 가격제한폭까지 급등했다.

27일 오전 9시 9분 현재 코마팜은 전 거래일 대비 4050원(30.00%) 오른 1만7550원에 거래되고 있다. 매수 상위 창구에는 키움증권, 미래대우, 교보, NH투자증권, 삼성 등이 이름을 올리고 있다. 

전날 코미팜은 코로나19 진단자 100명을 대상으로 개발 중인 신약물질 파나픽스(Panaphix)의 약효를 검증하는 임상시험계획을 신청했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임상시험약물이 의약품으로 최종 허가받을 확률은 통계적으로 약 10%"라며 "임상시험 및 품목허가 과정에서 기대에 상응하지 못하는 결과가 나올 수 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