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석화, ‘온라인 프렌즈’ 통해 윤리경영 강화
금호석화, ‘온라인 프렌즈’ 통해 윤리경영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금호석유화학
사진=금호석유화학

[서울파이낸스 김혜경 기자] 금호석유화학그룹은 독립적 제보 시스템인 '온라인 프렌즈'를 구축하고 운영에 돌입했다고 14일 밝혔다. 

해당 시스템은 △금품 수수 △정보 유출 △불공정 거래 등 9개의 유형으로 제보를 세분화했다. 제보 내용의 처리 현황 공유와 비밀 및 신분 보장, 제보자 책임 감면 체계 안내 등 전반적인 프로세스를 직관적으로 구축했다. 

경영감사팀은 기존에도 윤리경영사이트 내부에 사이버 제보실을 운영했지만 이번에 별도 시스템으로 독립시키면서 안전성과 투명성을 한층 제고할 수 있게 됐다.

박찬구 금호석유화학 회장도 올해 신년사를 통해 원칙에 입각한 경영을 강조한 바 있다. 금호석유화학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내부통제 및 감사 시스템을 대대적으로 개편하면서 전사의 윤리경영 확립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