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그룹, 이대 섬유화질환 연구센터 후원···'故조양호 회장 추모'
한진그룹, 이대 섬유화질환 연구센터 후원···'故조양호 회장 추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진그룹은 12일 오전 이화여대 약학관에서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와 협약식을 진행한 뒤 해외 학회 참석 및 강연자 초청 등 고유 업무 수행 지원을 위한 항공권을 후원하기로 했다. (사진=한진그룹)
한진그룹은 12일 오전 이화여대 약학관에서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와 협약식을 진행한 뒤 해외 학회 참석 및 강연자 초청 등 고유 업무 수행 지원을 위한 항공권을 후원하기로 했다. (왼쪽부터) 조현민 한진칼 전무, 이윤실 이화여자대학교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 소장, 하헌주 이화여자대학교 약학대학장. (사진=한진그룹)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한진그룹이 고(故) 조양호 회장을 추모하는 사업의 일환으로 '이화여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에 후원키로 했다.

한진그룹은 12일 오전 이화여대 약학관에서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와 협약식을 진행한 뒤 해외 학회 참석 및 강연자 초청 등 고유 업무 수행 지원을 위한 항공권을 후원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고 조 회장의 차녀인 조현민 한진칼 전무가 직접 참석했다.

이화여대 약대 섬유화질환 제어 연구센터는 지난 2018년 6월, 난치병 섬유화 질환 치료의 원천기술 개발을 목적으로 개소했다. 이어 같은 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연구재단이 지원하는 '선도연구센터 기초의과학 분야'에 선정돼 2025년까지 연구비 94억 원가량을 지원받는다.

앞서 조 회장은 작년 4월 미국에서 폐 질환으로 별세 한 바 있다. 이에 그룹 측은 노령사회 진입과 환경문제 등에 따라 발병 증가세인 섬유화질환 극복을 목표로 세워진 연구센터에 후원을 결정키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진그룹 관계자는 "올해 조 회장 별세 1주기를 맞아 다양한 추모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이번 후원식은 '사회공헌성'사업으로 첫 번째 추모 사업"이라며 "이번 후원을 통해 환우와 가족, 나아가서는 사회에 희망을 주는 공헌 기업으로서 거듭나고자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