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비대면 해외송금 수령 서비스 출시
NH농협은행, 비대면 해외송금 수령 서비스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NH농협은행
사진=NH농협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NH농협은행은 해외에서 웨스턴유니온을 거쳐 송금하면 NH스마트뱅킹 등 비대면채널로 수령할 수 있는 '비대면 웨스턴유니온 송금받기'를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비대면 웨스턴유니온 송금받기는 해외송금을 영업점 방문 없이 농협은행의 비대면채널인 NH스마트뱅킹, 농협 인터넷뱅킹에서 본인의 원화입출식계좌로 자동환전돼 원화로 입금이 가능한 서비스다. 올원뱅크에서도 25일부터 이용할 수 있다. 

개인고객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고, 1건당 최대 7000달러까지 수령 가능하다. 연간 5만달러 이내에서 매월 최대 4회까지 이용할 수 있다. 이용시간은 은행영업일 9시부터 오후 5시 30분이다. 

별도의 이용 수수료가 없으며 내년 6월말까지 비대면 웨스턴유니온 송금받기를 이용하면 자동으로 우대환율 50%를 적용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