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강남운전면허시험장서 '음주운전 타파' 캠페인
오비맥주, 강남운전면허시험장서 '음주운전 타파' 캠페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동우 오비맥주 대표(오른쪽)가 25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강남운전면허시험장에서 운전면허 취득자를 상대로 달라진 도로교통법 OX 퀴즈를 내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고동우 오비맥주 대표(오른쪽)가 25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강남운전면허시험장에서 운전면허 취득자를 상대로 달라진 도로교통법 OX 퀴즈를 내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오비맥주 임직원들이 25일 서울 강남구 대치동 강남운전면허시험장을 찾아 '음주운전 타파' 캠페인을 벌였다. 26일 오비맥주는 고동우 대표와 장유택 부사장 등이 도로교통공단 관계자와 함께 강남운전면허시험장에서 새내기 운전자를 상대로 음주운전 안 하기 서약을 받았다고 밝혔다. 

오비맥주에 따르면, 새내기 운전자들은 음주운전 근절 서약 카드에 이름을 쓰면서 건전음주 실천 다짐을 했다. 오비맥주 임직원들은 도로교통공단과 함께 지난 7월 열었던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 공모전' 수상작으로 만든 스티커를 새 면허증과 함께 나눠줬다. 

음주운전 사고 현황과 피해 실태, 예방법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인포그래픽 포스터를 전시하고 달라진 도로교통법 OX 퀴즈도 마련했다. 음주운전 타파 차량 스티커는 25일부터 전국 27개 운전면허시험장의 운전면허증 발급 창구에서 무료로 나눠준다.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이벤트에 응모해 스티커를 차량에 붙이고 인증하면 소정의 기념품을 받을 수 있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새내기 운전자들에게 음주운전 위험성을 알리고 올바른 운전습관을 갖도록 3년째 캠페인을 이어가고 있다. 주류업계 선도 기업으로 건전한 음주문화가 정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