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슨, 모바일 신작 '바람의나라: 연' 비공개 시범 테스트 진행
넥슨, 모바일 신작 '바람의나라: 연' 비공개 시범 테스트 진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부터 26일까지 전사, 도적, 주술사, 도사 직업 4종 중 선택 가능
'바람의나라: 연' CBT 게임 플레이 화면. (사진=이호정 기자)
'바람의나라: 연' CBT 게임 플레이 화면. (사진=이호정 기자)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넥슨은 모바일게임 개발사 슈퍼캣과 공동개발 중인 신규 모바일 대규모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MMORPG) '바람의나라: 연'의 비공개 시범 테스트(CBT)를 21일부터 시작한다.

이번 테스트는 안드로이드OS 기기 이용자라면 8월 21일부터 26일까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바람의나라: 연'은 온라인게임 '바람의나라' 지적재산권(IP)을 기반으로 원작 특유의 조작감과 전투의 묘미를 모바일로 구현한 MMORPG로, 지난 지스타 이후 이번 테스트를 통해 게임 콘텐츠가 처음 공개된다.

우선 튜토리얼과 퀘스트 기반 사냥터를 두루 만나볼 수 있으며, '레이드', '요일동굴', '무한장'(PvP) 등 다양한 콘텐츠를 체험할 수 있다.

'평민'으로 시작해 '전사', '도적', '주술사', '도사' 4종의 직업 중 하나를 선택해 플레이할 수 있으며, 직업별로 명확히 구분된 특성을 조합해 MMORPG의 묘미인 박진감 넘치는 그룹플레이를 경험할 수 있다.

이태성 슈퍼캣 디렉터는 "바람의나라 유저이자 팬의 입장에서 원작의 재미요소와 즐거움을 많은 분들이 오롯이 느끼실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가지고 개발 중"이라며 "바람의나라: 연도 많은 수행자 여러분들께 오랫동안 사랑 받는 게임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넥슨은 테스트 진행에 앞서 바람의나라: 연 공식카페를 오픈하고, 'GM서신' 게시판을 통해 바람의나라: 연 맛보기, 던전 가이드 등 게임 콘텐츠 정보를 지속적으로 공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