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숲사랑청소년단, 중국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 탐방
한국숲사랑청소년단, 중국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 탐방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부터 8일까지 중국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탐방한 한국숲사랑청소년단이 백두산 천지에 올라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산림청) 
지난 4일부터 중국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 탐방에 나선 한국숲사랑청소년단이 백두산 천지에 올라 단체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산림청)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산림청은 8일 한국숲사랑청소년단이 지난 4일부터 이날까지 중국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탐방했다고 밝혔다. 산림청에 따르면, 한국숲사랑청소년단은 초·중·고등학교 학생들이 숲과 생명의 소중함을 배우고 바른 인성을 키울 수 있도록 산림교육법에 따라 설립됐다. 현재 전국에서 1만여명이 활동하고 있다. 

이번 탐방에 참가한 대원과 지도교사 등 32명은 중국 하얼빈의 안중근 기념관, 윤동주 시인 생가, 명동학교 기념관 등 독립운동 유적지를 찾았다. 산림생태 가치와 생물다양성을 이해하기 위해 백두산 천지 트레킹, 녹연담과 지하삼림 탐방 등에도 참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