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여름방학 결식우려아동에 해피포인트 지원
SPC그룹, 여름방학 결식우려아동에 해피포인트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서산간·산업공단 인근 지역아동센터로 '행복한 빵 나눔차' 방문
지난 5일 서울 서초동 파리바게뜨 카페강남중앙점에서 여름방학아 결식 우려 아동들을 위해 해피포인트를 전달한 김범호 SPC그룹 대외협력실 부사장(가운데)이 여인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장(오른쪽), 김순태 가평군지역아동센터연합회 회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PC그룹) 
지난 5일 서울 서초동 파리바게뜨 카페강남중앙점에서 여름방학아 결식 우려 아동들을 위해 해피포인트를 전달한 김범호 SPC그룹 대외협력실 부사장(가운데)이 여인미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장(오른쪽), 김순태 가평군지역아동센터연합회 회장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SPC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SPC그룹이 여름방학 결식 우려 어린이를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강화한다. SPC그룹은 8일 여름방학 기간 학교급식이 끊긴 어린이들을 위해 해피포인트를 지원하면서, 결식이 우려되는 지역 위주로 '행복한 빵 나눔차'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SPC그룹에 따르면, 2017년부터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결식 우려 어린이들에게 10만원이 적립된 해피포인트 카드를 나눠주고 있다. 해피포인트 카드는 어린이들이 파리바게뜨, 배스킨라빈스, 던킨도너츠 등 SPC그룹 계열 매장에서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다.
 
이번 여름방학에는 어린이 310명(각 10만원)과 아동복지시설 30곳(각 30만원)에 해피포인트를 전달했다. 이를 통해 어린이 1000여명이 간식을 해결할 예정이다. 현재까지 SPC그룹이지원한 해피포인트는 약 2억5000만원에 해당된다.
 
행복한 빵 나눔차는 7월 중순부터 8월 말까지 도서산간과 산업공단 인근 지역아동센터 50곳을 찾아 매주 빵과 간식을 전달할 예정이다. SPC그룹 쪽은 "어린이들이 건강하게 방학을 보낼 수 있도록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앞으로도 사회적 약자와 소외된 이웃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