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내차 시세·보험료 조회 등 '자동차특화 서비스 3종' 출시
토스, 내차 시세·보험료 조회 등 '자동차특화 서비스 3종'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비바리퍼블리카)
(사진=비바리퍼블리카)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자동차 특화 서비스 3종을 선보인다고 12일 밝혔다.

출시되는 서비스는 △내차 시세조회 △자동차 보험료 조회 △내차 팔기 등으로 차량을 소유한 이용자라면 누구나 토스 앱의 '내차 시세조회'를 통해 본인 소유 차량의 번호를 등록해 이용할 수 있다.

'내차 시세조회'는 중고차 시세 데이터베이스 기업 카마트와의 제휴를 통해 내차 시세 정보를 조회할 수 있는 서비스다. 차량 기종과 주행거리에 따른 시세조회가 가능하며, 현재부터 최대 3년 후 시세까지 확인할 수 있다.

‘자동차 보험료 조회’는 삼성화재, KB손해보험, DB손해보험, 현대해상, 한화손해보험 등 국내 대표 보험사 다섯 곳과 제휴해 차량 보유자의 조건에 맞는 각사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비용을 산출해 보여주는 서비스다.

차량 정보, 운전자 보상 범위, 할인 특약, 담보·보장 금액을 입력하면 간단한 본인인증 과정을 거쳐 5개 보험사의 다이렉트 자동차보험 비용을 조회할 수 있으며, 조회 금액과 동일한 가격으로 보험에 가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