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IT&E, VR스테이션 강남점에 '시원한' 래프팅 콘텐츠 추가 
현대IT&E, VR스테이션 강남점에 '시원한' 래프팅 콘텐츠 추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강남구 역삼동 'VR스테이션' 강남점에서 여름을 겨냥한 '래프팅'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추가했다.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서울 강남구 역삼동 'VR스테이션' 강남점에서 여름을 겨냥한 '래프팅'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추가했다. (사진=현대백화점그룹)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현대백화점그룹 계열 정보기술(IT) 전문기업 현대IT&E가 여름을 겨냥해 '래프팅' 가상현실(VR) 콘텐츠를 새로 선보였다. 현대백화점그룹은 9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VR스테이션' 강남점에서 일본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반다이남코어뮤즈먼트의 래프팅 브이아르(VR)를 즐길 수 있다고 밝혔다. 

현대백화점그룹에 따르면, 현대IT&E가 운영하는 VR스테이션 강남점에서 선보인 래프팅 VR는 최대 4명이 동시에 헤드셋을 쓰고 노를 저으면서 가상현실 속 급류를 체험할 수 있다. 오는 30일까지 VR스테이션 강남점 이용권 구매자에겐 래프팅 VR 무료 체험 기회를 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