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다애다문화학교 감사패 받아
NH농협카드, 다애다문화학교 감사패 받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생들 본사 깜짝 방문
(사진=NH농협카드)
이인기 NH농협카드사장(왼쪽), 이희용 다애다문화학교 교장이 지난 14일 NH농협은행 본사에서 감사패 전달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H농협카드)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NH농협카드는 2016년부터 한국어 교육을 후원해온 다애다문화학교 학생과 선생님이 NH농협은행 본사에 방문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깜짝 방문은 다애다문화학교에서 NH농협카드의 교육사업 후원에 대한 감사함을 전달하고자 마련됐다. 학생들은 그동안 갈고 닦은 오카리나 연주 실력을 바탕으로 작은 음악회를 열어 직원들에게 감동을 선사했다. 이후 학생과 교직원이 함께 준비한 감사패를 증정하는 행사도 진행됐다.

NH농협카드는 다문화가정 학생 등 언어적 어려움으로 일반 교육과정 이수가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2016년부터 다애다문화학교에 지속적인 후원을 하고 있다. 누적 후원금액은 9000만원에 달하며 전달된 후원금은 한국어교육지원, 한국문화체험교육지원, 학교운영비지원 등에 사용됐다.

한편 이번에 농협카드를 방문한 한산드라 학생은 "한국어문화체험과 국토순례 등을 할 수 있도록 직접적으로 도움을 주신 NH농협카드에 감사하다"며 "저도 열심히 노력해서 어른이 되면 주위에 어려운 분들을 도울 수 있는 멋진 리더가 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