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호국보훈단체에 기부금 2억 전달
KEB하나은행, 호국보훈단체에 기부금 2억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10일 명동 사옥에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가슴벅찬 그 이름 대한민국'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 2억원을 독립운동 유관단체에 전달했다. 기부금 전달식 후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이 독립운동 유관단체 대표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EB하나은행)
KEB하나은행은 지난 10일 명동 사옥에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가슴벅찬 그 이름 대한민국'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 2억원을 독립운동 유관단체에 전달했다. 기부금 전달식 후 지성규 KEB하나은행장(사진 왼쪽에서 두번째)이 독립운동 유관단체 대표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사진=KEB하나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KEB하나은행은 지난 10일 명동 사옥에서 3·1운동 및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가슴벅찬 그 이름 대한민국'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 2억원을 독립운동 유관단체에 전달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조성된 기부금의 전달로 하나금융그룹은 지난 2월말 독립유공자 후손의 생계비 및 장학금으로 기탁한 2억원과 함께 총 4억원의 기부금을 전달하게 됐다.

'가슴벅찬 그 이름 대한민국' 캠페인은 독립운동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고, 나라를 위해 희생한 독립운동가의 숭고한 정신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 2월11일부터 4월11일까지 두 달간 실시됐다. 

캠페인 기간 동안 하나은행 전 영업점과 스마트폰뱅킹을 통해 가입된 예금, 적금 및 하나원큐(스마트폰뱅킹) 가입 좌수 당 1000원의 기부금이 적립돼 호국보훈단체 지원을 위한 기부금으로 조성됐다. 

기부금 전달식에는 대한민국임시정부 기념사업회, 민족대표33인 기념사업회, 독립유공자유족회, 항일여성독립운동 기념사업회의 회장 및 임원들이 참석했다.

지성규 하나은행장은 "지금 우리가 여기에 서있는 토대를 만들어 주신 여러 독립운동가들의 노력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젊은 세대들에게 독립운동가들의 헌신적인 삶과 희생을 알리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