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19] SKT, 도이치텔레콤과 네트워크·미디어·보안 기술 개발 협력
[MWC19] SKT, 도이치텔레콤과 네트워크·미디어·보안 기술 개발 협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회사 기술력에 도이치텔레콤의 유럽 시장 영향력 더해 유럽 시장 진출 모색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왼쪽)과 팀 회트게스 도이치텔레콤 회장이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19'에서 5G 네트워크∙미디어∙보안 기술을 공동 개발하는 내용의 MOU를 체결했다. (사진=SK텔레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왼쪽)과 팀 회트게스 도이치텔레콤 회장이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19'에서 5G 네트워크∙미디어∙보안 기술을 공동 개발하는 내용의 MOU를 체결했다. (사진=SK텔레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SK텔레콤이 유럽 최대 통신사와 네트워크, 미디어, 보안 등 기술 관련 개발 협력에 나선다.

SK텔레콤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19'에서 도이치텔레콤과 5G 네트워크, 미디어, 보안 기술을 공동 개발하는 내용의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SK텔레콤은 5G 상용화를 앞둔 도이치텔레콤과 세계 최초 5G 상용화 노하우와 함께 LTE부터 세계 최고 수준을 지켜온 네트워크 운용 기술을 공유한다. 또 차세대 미디어 기술, 보안 기술 등에 대한 공동 개발 및 사업 협력도 추진한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텔레콤과 도이치텔레콤은 보유 기술을 기반으로 유럽의 관련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SK텔레콤은 두 회사의 기술력과 도이치텔레콤의 유럽 시장 영향력을 바탕으로 5G 기반 미디어는 물론 보안 사업 기회도 창출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두 회사는 연구·개발(R&D) 합작회사 설립 검토 등 사업 개발 및 시장 개척을 위한 구체적 행보를 함께 할 예정이다.

이번 도이치텔레콤과의 협력을 통해 미국 시장에 이어 유럽 시장에서도 네트워크, 미디어, 보안 등의 분야에서 가시적인 성과가 나올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박정호 SK텔레콤 사장은 "도이치텔레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유럽의 네트워크, 미디어 및 보안 시장을 공략할 계획"이라며 "향후에도 5G 시대를 맞아 SK텔레콤이 보유한 핵심 기술력을 기반으로 국내외 협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팀 회트게스 도이치텔레콤 회장은 "기술 및 인프라 선도 기업인 SK텔레콤과 도이치텔레콤이 긴밀한 협력을 이어가게 돼 기쁘다"며 "두 회사의 파트너십 확대가 글로벌 기술 리더십을 강화하고 5G 및 혁신 서비스를 진화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