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銀, 비대면 실명확인에 안면인증 서비스 도입
신한銀, 비대면 실명확인에 안면인증 서비스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신한은행은 11일 신한금융그룹 통합앱 신한 쏠(SOL)에 안면인증 솔루션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안면인증 솔루션을 통해 신한 쏠의 편의성이 대폭 확대됐다는 게 은행 측 설명이다. 기존에는 계좌 미보유 고객이 비대면 실명확인을 하려면 영상통화를 해야 했다. 영상통화 실명확인은 상담사 근무시간에만 업무가 가능하고 고객 대기시간도 길어 불편한 점이 많았다. 

이번에 새로 도입한 안면인증 솔루션으로 앞으로는 신분증 촬영과 얼굴 영상촬영만으로도 비대면 실명확인이 가능하게 됐다. 상담원 연결 없이 365일 24시간 서비스가 가능하며 신속한 업무처리가 가능하다. 

신한은행은 대학교 신학기에 맞춰 2월부터 4월까지 신한은행과 협약된 60여 개 대학교 10만여 명 대학생을 대상으로 학생증 체크카드 발급에 서비스를 우선 적용할 예정이다. 결과 모니터링 후 큰 문제가 발견되지 않으면 다른 업무에도 안면인증 솔루션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