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계열사 변화는 지주에 긍정적"-IBK투자證
"SK, 계열사 변화는 지주에 긍정적"-IBK투자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남궁영진 기자] IBK투자증권은 14일 SK에 대해 계열사의 변화가 지주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판단했다. 목표주가는 4만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김장원 연구원은 "SK텔레콤은 이커머스 사업을 분할했고, 보안사업체를 인수했으며 보안사업의 시너지를 위해 지주가 지배하던 계열사를 가져왔는데, 조만간 모바일 TV사업도 변화가 있을 예정"이라며 "SK네트웍스는 AJ렌터카를 인수해 자동차 렌트 사업에 시너지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SK E&S는 상업운전에 성공해 안정적으로 수익이 발생하는 발전소의 지분을 매각했다"며 "이는 다음 발전소 건립에 필요한 자금으로 발전소 추가에 자금 부담을 해소했다고 평가할 수 있다"고 진단했다.   

그는 "SK는 중간지주회사에 비교적 호의적인 그룹으로 SK이노베이션과 SKE&S가 중간지주회사"라며 "연관된 사업과 계열사의 관리 및 사업 방향성에 있어 효과적이라는 판단을 기존 중간지주회사를 통해 확인한 셈으로 정보통신기술(ICT)사업을 총괄하는 SK텔레콤도 유력해 보인다"고 판단했다. 

김 연구원은 "주력 계열사 주가 하락으로 지주 가치가 하락했지만, 지금 주가는 40% 이상 할인 돼 있다"면서 "주목할 만한 비상장 계열사가 다른 지주대비 많고, 실적 전망도 좋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외부로부터의 인수·합병(M&A)은 사업을 확장하는 기회가 될 것이고, 내부에서의 지배구조 변화는 시너지를 높일 수 있어 변화가 주는 효과는 지주에 긍정적"이라고 제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