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사회적 경제 기업에 지원금 전달
새마을금고중앙회, 사회적 경제 기업에 지원금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3억여원 지원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 박차훈 회장(왼쪽에서 다섯 번째)과 선정기업들이 21일 MG새마을금고중앙회관에서 기금전달식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파이낸스 윤미혜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서울 삼성동 새마을금고중앙회관에서  ‘MG사회적경제기업 육성 지원사업'에 선정된 5개 사회적경제기업에 기금전달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새마을금고중앙회가 주최하고, 함께 일하는재단이 주관하는 'MG사회적경제기업 육성 지원사업'은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아이템 또는 기술을 보유한 우수 사회적경제기업 5개 팀을 선정해 팀 당 최대 5000만 원의 운영 자금을 지원한다.

이번 기금전달식에는 박차훈 중앙회장을 비롯, 3개월여의 긴 심사과정을 통해 확정된 최종 선정기업인 꿈틀협동조합, 작은영화관 사회적협동조합, ㈜업드림 코리아, ㈜헬씨티슈의 대표들이 참석했다.

이들은 향후 6개월간 자금 지원 외 새마을 금고와 협업을 통해 MG상생협력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 

새마을금고중앙회 관계자는 "시장경제의 약자를 지원하고 사회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사회적경제기업들이 1300여개 새마을금고의 네트워크를 활용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