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그룹, 조기 인사·조직개편…디지털혁신 가속화
아모레퍼시픽그룹, 조기 인사·조직개편…디지털혁신 가속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아모레퍼시픽그룹
사진=아모레퍼시픽그룹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아모레퍼시픽그룹이 조직 개편과 인사를 앞당겨 단행했다. 소비자, 유통시장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하기 위함이다. 22일 아모레퍼시픽그룹은 '특이성'을 갖춘 혁신 상품 개발과 차별화된 구매경험을 소비자에게 제공하기 위해 조직 체계를 새롭게 설계했다고 밝혔다. 

아모레퍼시픽그룹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의 마케팅·영업 담당 조직 '럭셔리·프리미엄 비지니스 유닛'(Luxury·Premium Business Unit)은 마케팅 전담 조직 '럭셔리·프리미엄 브랜드 유닛(Luxury·Premium Brand Unit)'으로 개편됐다. 럭셔리 브랜드 유닛은 ㈜아모레퍼시픽 마케팅전략 유닛장으로 활동해온 강병영 전무가 이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분산돼 있던 국내 화장품 채널 조직도 '뷰티영업 유닛'으로 통합했다. 뷰티영업 유닛장엔 ㈜아모레퍼시픽 럭셔리 부문을 이끌던 이우동 전무가 선임됐다. 

면세와 디지털 채널 조직도 정비했다. 신성장 비지니스 유닛 산하 '트래블 리테일·글로벌 트래블 디비전(Travel Retail·Global Travel Division)'은 국내외 면세 채널 성장세를 고려해 '트래블 리테일 유닛(Travel Retail Unit)'으로 승격됐다.

'데일리 뷰티 유닛(Daily Beauty Unit)' 조직엔 디지털 혁신 가속화를 위해 'e커머스 디비전'도 새로 만들었다. 
 
아모레퍼시픽그룹은 "본 조직 개편, 임원 인사를 통해 조직 간 긴밀한 협업을 공고히 하고자 한다"며 "질적 성장을 향한 굳건한 토대를 마련하는 기회로 삼고, 세상을 변화하게 하는 원대한 기업(Great Brand Company)이자 존경받는 글로벌 대표 뷰티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총력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