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디지털 인재육성 위한 산학협력 확대
NH농협은행, 디지털 인재육성 위한 산학협력 확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에서 두 번째)과 한태식 동국대학교 총장(왼쪽에서 첫 번째)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이대훈 NH농협은행장(왼쪽 두 번째)과 한태식 동국대학교 총장(왼쪽 첫 번째)이 대화를 나누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서울파이낸스 서지연 기자] NH농협은행은 동국대학교에서 디지털금융 산학협력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20일 밝혔다.

농협은행은 이번 산학협력을 통해 인공지능, 블록체인, 빅데이터, 클라우드 등 디지털 신기술을 기반으로 자체 경쟁력을 강화하고, 나아가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는 금융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더욱 가속화할 계획이다.

농협은행은 디지털금융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 추진을 위해 디지털 신기술 분야에 다양한 산학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동국대 블록체인 전문교육 과정을 비롯해 서울대 빅데이터 분석 과정, 국민대 인공지능 융합과정 등을 개설해 임직원들의 4차산업 핵심기술 습득에 매진하고 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업계 최고의 디지털 리더를 양성하기 위해 산학협력과 역량강화를 추진하려 한다"며 "금융업의 높은 이해도와 디지털 신기술의 전문성을 융합한 양손잡이형 인재를 육성해 은행의 디지털 신사업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