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생존권운동연대, 최저임금 인상 '소상공인 119 민원센터' 개소
소상공인생존권운동연대, 최저임금 인상 '소상공인 119 민원센터'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일 오전 서울 광화문 현대해상 앞에서 열린 '소상공인 119 민원센터 개소식 기자회견'에서 참석자가 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9일 오전 서울 광화문 현대해상 앞에서 열린 '소상공인 119 민원센터 개소식 기자회견'에서 참석자가 관련 발언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나민수 기자] 소상공인들이 서울 광화문에 천막투쟁본부를 설치하고 최저임금 불복종 운동에 본격 돌입했다.

29일 최저임금 인상에 반대하는 총궐기를 앞두고 소상공인들은 전국 각지에 투쟁본부를 설치해 총궐기까지 세력을 최대한 모을 방침이다.

소상공인연합회가 주축이 된 소상공인 생존권운동연대는 9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세종대로 사거리 인근에서 천막투쟁본부인 ‘소상공인 119 민원센터’ 개소식을 갖고 민원 접수에 들어갔다.

소상공인들은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어려움을 국민에게도 알려 서명을 받고, 최저임금 차등 적용을 촉구하는 민원들을 모아 오는 29일 총궐기 대회를 열 계획이다.

소상공인생존권운동연대는 전국 광역시·도에도 천막을 설치해 평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민원을 받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