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운규 산업부 장관, 르노삼성 부산공장 방문···"미래 전략차 개발지원 약속"
백운규 산업부 장관, 르노삼성 부산공장 방문···"미래 전략차 개발지원 약속"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을 방문했다. (사진= 권진욱 기자)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지난 10일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을 방문해 생산공정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 권진욱 기자)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르노삼성자동차는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지난 10일 자사 부산공장을 방문했다고 11일 밝혔다. 백운규 장관의 부산공장 방문은 내달 미국에서 열리는 무역확장법 232조 관련 공청회를 앞두고 민관의 공동 대응 방안 모색 및 세계 정상 수준의 생산성을 갖춘 부산공장을 방문하고 현장의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목적이다.

백운규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012년 경영 위기 당시에 혁신적인 공정을 위한 과감한 투자와 이를 뒷받침한 현장 근로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 며 "노사화합으로 세계 최고 글로벌 경쟁력을 이룬 르노삼성의 생산현장을 보고 자동차산업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가능성을 봤다"고 말했다. 

이어 백 장관은 "정부도 르노삼성의 미래 전략 차종 개발 지원과 수출 피해 최소화 등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르노삼성 부산공장은 전 세계 148개 공장 중 종합 순위 8위에 오른 바 있다. 부산공장은 최대 8개 차종까지 1개 라인에서 동시에 생산 가능한 '혼류 생산 시스템'을 적용해 유연한 생산대응이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