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저축은행중앙회가 8일부터 이틀간 자매결연학교에 장학금 및 부상을 전달했다.(사진=저축은행중앙회)

[서울파이낸스 김용준 기자] 저축은행중앙회는 8일과 9일 이틀간 자매결연 학교에 방문해 재학생과 졸업생에게 장학금 및 부상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중앙회가 '1교1사 금융교육'을 통해 자매결연을 맺은 학교는 △대전신일여자고등학교 △동구마케팅고등학교 △대구제일여자상업고등학교 △소사고등학교다.

이순우 회장은 "성실히 공부하는 학생들이 학업에 전념하고, 사회 첫발을 내딛는 학생이 힘차게 도약할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주고자 한다"고 말했다.

향후에도 저축은행중앙회는 각 저축은행과 협력해 자매결연을 확대하는 등 사회공헌 활동에 힘쓸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