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2018년 영업전략회의' 개최
메트라이프생명, '2018년 영업전략회의'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9일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개최된 '2018 메트라이프생명 영업전략회의'에서 김성환 메트라이프생명 CA채널 담당 전무가 연설을 하고 있다.(사진=메트라이프생명)

[서울파이낸스 서지연 기자] 메트라이프생명은 지난 9일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파라다이스시티 호텔에서 2018년 영업전략회의를 개최하고 올해 새로 추진할 영업 전략을 발표했다고 10일 밝혔다.

메트라이프생명은 이날 회의에서 2018년 영업 조직의 중점 전략으로 전략상품 활성화, 조직 성장 기반 구축, 계약 효율성 향상, 디지털 영업 역량 강화 등을 꼽았다.

먼저 메트라이프생명은 신상품 '유니버셜달러종신보험'을 비롯해 '변액유니버셜 오늘의종신보험 Plus', '미리받는 변액종신보험 공감' 등 보장성 상품의 판매 활성화를 위한 정기적이고 일관성 있는 활동 지원과 경쟁력 있는 성과 평가 등의 영업 지원 전략을 발표했다.

또 메트라이프생명의 핵심 영업 채널인 전속 재무설계사 조직의 질적 성장은 물론 조직 확대를 지속하기 위해 신입 설계사의 안정적인 정착 지원, 관리자 조기 육성 시스템 운영, 관리자 및 신입 설계사 맞춤 교육 지원, 체계적인 설계사 모집 등 적극적인 지원과 투자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지난해 메트라이프생명은 업계 최저 수준의 불완전판매비율을 달성하며 질적 성장의 초석을 다졌다. 올해에는 이 추세를 이어 계약 유지율 개선, 신입 설계사 초기 정착률 개선 등에 집중한다. 이를 위해 유지율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유기적인 소통의 문화를 정착시킨다는 계획이다.

그 밖에도 조직 관리 시스템의 디지털화, 전자청약 활성화, 영업 관리 시스템 업그레이드 등 혁신적인 디지털 전략을 통해 조직 관리 역량 강화 및 효율적인 생산성 개선을 주도해 나갈 예정이다.

이날 전략회의에서 김성환 메트라이프생명 CA채널 담당 전무는 "지난해 메트라이프생명 영업조직은 스마트오피스 구축, 신규 설계사 영입 증가, 생산성 증가, 업계 최저 불완전판매비율 달성, MDRT 달성자 확대 등 실질적인 질적 성장을 이루어 냈다"며 "올해에도 차별화된 전문성을 갖춘 인재 육성에 집중하고 고객 중심의 혁신적인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성장세를 지속할 수 있도록 전사적인 노력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