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후원 19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
동서식품 후원 19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일 서울 성동구 홍익동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19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식에서 지난해 우승자 박정환 9단이 대진 추첨을 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한국기원서 박정환·윤준상 9단 참석 대진추첨식…32강전 방식 첫 대회

[서울파이낸스 박지민 기자] 동서식품이 후원하는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이 19회째를 맞아 32강전으로 대진 방식을 바꿨다. 18회까지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대진 방식은 24강전이었다.

동서식품은 20일 서울 성동구 홍익동 한국기원에서 제19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개막식을 열었다. 동서식품에 따르면, 이날 개막식에는 유창혁 한국기원 사무총장을 비롯해 지난해 우승자 박정환 9단과 준우승자 윤준상 9단 등 프로 바둑기사들이 참석했다. 이번 대회 대진추첨도 이뤄졌다.

1999년 시작된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은 대회 이름처럼 입신 경지에 오른 프로 9단만 참가할 수 있다. 동서식품이 펼치는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이기도 하다.

세계대회와 국내대회 성적을 종합적으로 반영한 '카누 포인트' 제도에 따른 초청전 방식인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 우승자에겐 '입신 중 입신' 명예와 함께 상금 5000만원을 준다.

19회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은 대진 방식이 32강전으로 바뀌면서 출전 기사 수도 32명으로 늘었다. 이전보다 더 치열한 바둑 입신들의 대국을 볼 수 있게 된 셈이다.

이번 대회는 내년 1월1일 오후 7시 첫 대국을 시작으로 약 5개월간 이어진다. 첫 대국은 '바둑TV'에서 생중계할 예정이다.

신연제 동서식품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담당자는 "맥심커피배 입신최강전은 우리나라 바둑 대중화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이라며, "이외에도 동서커피클래식, 꿈의 도서관 등 다양한 나눔 활동을 통해 소비자들의 사랑에 보답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