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부 국감장에 등장한 EMP 충격기
과기부 국감장에 등장한 EMP 충격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정감사장에 송희경 자유한국당 의원이 EMP 충격기를 들고 나와 스마트폰을 일시 정지시켰다. (사진=송희경 의원실)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위원회 소속 송희경 자유한국당 의원이 12일 오전 진행된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정감사장에 유튜브에서 구한 EMP 영상을 보고 직접 만든 ‘EMP 충격기’로 단번에 스마트폰을 일시 정지시켜 눈길을 끌었다.

송 의원은 EMP 충격기 시연과 함께 “한국원자력연구원의 한반도에서의 핵 EMP 피해 예측 시뮬레이션 사례를 들며 휴전선 상공 100km에서 100kt(킬로톤)급 폭발 시 대전까지 직접적인 영향을 줄 수 있다”며 “비상상황 시 통신망 두절을 대비해 대통령이 지휘하는 국가지도통신망에도 완전한 EMP 방호 시설이 없다”고 깊은 우려를 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