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파이낸스 온라인속보팀] 미국과 북한이 거친 '말폭탄'을 주고 받으면서 한반도에 그 어느때보다 긴장감이 고조된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1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북한이 어리석게 행동한다면 군사적 해결책(Military solutions)이 완전히 준비되고 장전됐다(locked and loaded)"는 글을 게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이 다른 길을 찾기 바란다"며 이같이 썼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은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에 탑재할 수 있는 핵탄두 소형화에 성공했을 것이라는 보도가 나오자 북한이 계속 미국을 위협할 경우 전세계가 보지 못한 '화염과 분노'에 직면할 것이라고 경고했고, 그에 북한이 '괌 포위사격'을 검토하고 있다고 맞받았다.

이후 북한 구체적인 타격방식과 시기를 언급하며 위협강도를 높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전날 "'화염과 분노'는 충분히 센 발언이 아니었다."며 "두고 보자"고 말했었다. 최고조에 달한 트럼프 대통령의 '군사적 해결책'언급에 대해 북한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 주목된다.

앞서 CNN은 지난달말 복수의 미 국방부 관계자들을 인용해 "미국 국방부가 북한 핵 문제와 관련해 대북 군사옵션을 마련했으며 트럼프 대통령에게 곧 제출될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