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무배당 MG 안심운전자공제' 출시
새마을금고, '무배당 MG 안심운전자공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파이낸스 박윤호기자] 새마을금고가 신규 담보를 통해 보장기능을 강화한 '무배당 MG 안심운전자공제'를 선보였다.

무배당 MG 안심운전자공제는 운전 중 사고로 인해 발생하는 벌금·형사합의지원금·변호사선임비용을 비롯해 자동차손해배상 보장법에 의한 부상등급별 진단금 및 한방치료비(첩약, 약침, 특정한방물리요법)를 보장한다.

또한, 교통사고로 중환자실에 입원할 경우 1일 최대 5만원(180일한도) 보장 가능하다. 이 밖에도 다양한 특약을 통해서 교통사고로 인한 골절, 입원, 후유장해 등을 보장받을 수 있다.

무배당 MG 안심운전자공제는 80세만기 또는 100세만기 중에서 선택 가입할 수 있으며, 100% 만기환급형으로 만기 시에 납입한 공제료 전액을 환급받을 수 있다. 보험료는 40세 남자 기준 100세 만기 가입 시 월 2만5000원 수준이다.

새마을금고중앙회 관계자는 "자동차보험에서 보장하지 않는 형사적인 책임 등을 담보하기 때문에 운전자에게 필요한 상품"이라며 "새마을금고는 앞으로도 고객 니즈에 부응하는 다양한 상품들을 적극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