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의 2015 올해의 검색어는?
카카오의 2015 올해의 검색어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15 올해의 검색어 화면 (사진=이호정기자)

'메르스' 신규·사건 검색어 1위
올해 화제의 인물은 '강정호'

[서울파이낸스 이호정기자] 카카오가 26일 2015년 한 해 동안 자사 검색 서비스 이용자들이 가장 많이 찾아본 올해의 검색어 순위를 발표했다.

올해의 검색어는 올해 1월부터 지난 11월15일까지 카카오의 검색 서비스(다음 검색, 카카오 검색)를 분석한 결과이며 △영화 △인물 △방송 △사건 △신규 △최다까지 총 6개의 카테고리를 통해 주제별 검색어 순위를 확인할 수 있다.

올 한 해 동안 이용자들에게 가장 화제가 됐던 검색어는 온 국민을 불안에 떨게 만들었던 '메르스'가 차지했다. 국내에 첫 확진 판정을 받은 환자가 나오고, 전국적으로 메르스가 확산됨에 따라 '메르스 증상', '메르스 예방법' 등 관련 정보에 대한 검색량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그 결과 메르스는 올해의 신규 검색어와 사건 검색어 2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올해 화제의 인물로는 미국 메이저리그 올해의 신인왕 3위를 차지한 '강정호' 선수가 차지했다. 데뷔 첫해인 올 시즌 126경기에 출장해 타율 0.287, 15홈런, 58타점이라는 좋은 기록을 거둔 강정호 선수에 대한 높은 관심이 검색에도 그대로 반영된 결과다.

지난해 '별에서 온 그대', '기황후' 등 드라마가 강세를 보였다면, 올해는 예능 프로그램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훔쳤다. 방송 관련 화제의 검색어 Top 10 중 절반 이상이 예능 프로그램인 것으로 집계됐다. 가면 뒤에 숨겨진 가왕을 찾는 재미를 줬던 '복면가왕'이 1위를, 전국민을 대한민국만세앓이로 만들었던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2위를 차지했다. 또 쿡방 열풍에 힘입어 '집밥 백선생'이 방송 부문 7위를, 백주부 '백종원'은 신규 키워드 부문 3위에 선정됐다.

이 밖에도 영화 부문에서는 '암살', '연평해전', '사도' 등 실존 인물이나 실제 사건을 토대로 한 작품들이 검색 순위 상위권을 차지했으며 블록버스터 사상 최초로 한국 촬영을 진행해 큰 화제를 모았던 '어벤져스 : 에이지 오브 울트론'은 7위로 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