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그룹, 독거노인·결식아동 돕기 봉사활동
SK그룹, 독거노인·결식아동 돕기 봉사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철기자] SK그룹은 온누리상품권으로 재래시장의 식료품을 구매,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하는 '행복나눔 활동'을 7일부터 이달말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SK동반성장위원회는 행복나눔재단과 함께 서울 관악구 삼성동을 시작으로 전국 결식아동과 독거노인 8000여명에게 온누리상품권으로 구매한 고기, 과일 등 4억8000만원 가량의 식료품을 지원키로 했다.

지원대상은 서울, 부산, 대구, 광주 등 28개 '행복을 나누는 도시락'센터에서 무료급식을 받는 결식아동 5400여명과 독거노인 2600명 등 8000여명이다.

SK는 이와 함께 SK 전 계열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SK구성원 결식아동돕기 소액기부 캠페인'을 펼친다.

모아진 기부금은 겨울방학 동안 급식을 받지 못하는 결식아동에게 전액 사용된다. 이번 캠페인은 지난 2009년부터 시작, 현재까지 1만2000여명의 결식아동에게 38만여개 도시락을 지원했다.

김재열 위원장은 "지역경제도 살리고 어려운 이웃도 도울 수 있는 캠페인을 시작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직접 발로 뛰는 그룹 차원의 자원봉사를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