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추어무선기사 4급 시험 없앤다
아마추어무선기사 4급 시험 없앤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이철기자] 미래창조과학부가 아마추어무선의 활성화를 위해 자격 시험을 간소화 한다.

미래부는 27일 제4급 아마추어무선기사 자격증을 한국아마추어무선연맹서 시행하는 교육(8시간)을 이수하면 시험 없이 취득할 수 있도록 관련 고시 개정(안)을 마련해 안전행정부에 관보게재를 의뢰했다고 밝혔다.
 
아마추어무선기사 자격증은 가장 상위급인 1급부터 초보자급인 제4급까지 4단계로 구분돼 있으며, 자격증 취득을 위해서는 각 급별로 한국방송통신전파진흥원(KCA)에서 시행하는 기술자격검정 시험(1급과 2급은 필기시험과 함께 실기시험도 요구됨)에 합격해야 취득할 수 있다.

미래부는 이번 고시 개정을 통해 그간 시험에 대한 부담으로 아마추어무선에 입문하지 못했던 중·고 학생 등 예비 아마추어무선기사의 자격취득 증대는 물론 침체된 국산 아마추어무선장비 시장 활성화도 기대하고 있다. 

아마추어무선은 국내 약 18만명이 자격증을 보유했으나 2000년대 이후 통신환경 변화 등으로 침체기를 겪고 있는 실정이다. 현재 5만여 명의 아마추어 무선사들만이 활동하고 있으며 이들은 아마추어무선을 취미생활로써 뿐만 아니라 각종 재난, 자연재해 발생 시 비상통신지원 등 활발한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한편, 제4급 아마추어무선기사 자격취득교육은 이번 개정고시에 의해 한국아마추어무선연맹의 전국 19개 지부에서 다음달부터 실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