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참치, 2020년 한국 최고 '유튜브 광고' 선정
동원참치, 2020년 한국 최고 '유튜브 광고' 선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펭수·손나은 모델 '캔을 따! 캔을 따면, 바로 맛의 대참치'편 리더보드 1위 차지
펭수와 손나은을 모델로 내세운 동원참치 광고 '캔을 따! 캔을 따면, 바로 맛의 대참치' 편이 '2020년 대한민국 유튜브 광고 리더보드' 1위로 뽑혔다. (사진=동원F&B) 
펭수와 손나은을 모델로 내세운 동원참치 광고 '캔을 따! 캔을 따면, 바로 맛의 대참치' 편이 '2020년 대한민국 유튜브 광고 리더보드' 1위로 뽑혔다. (사진=동원F&B) 

[서울파이낸스 천경은 기자] 동원F&B은 지난해 선보인 '캔을 따! 캔을 따면, 바로 맛의 대참치'(바로 맛의 대참치) 편이 구글로부터 2020년 한국 내 인기 최고 유튜브 광고로 뽑혔다고 25일 밝혔다. 바로 맛의 대참치 편은 펭수와 손나은을 모델로 내세운 동원참치 광고다. 

동원F&B에 따르면, 바로 맛의 대참치 편은 '2020년 대한민국 유튜브 광고 리더보드' 1위로 뽑혔다. 구글은 매년 유튜브 광고 조회 수와 총 시청 시간, 시청 유지 시간 등을 정량 평가해 국가별로 10편씩 가려낸다. 바로 맛의 대참치 편은 한국 리더보드 10 중 1위에 올랐다. 지난해 한국 최고 유튜브 광고로 뽑힌 셈이다. 

2019년에도 동원F&B는 인기 유튜브 광고를 탄생시켰다. 조정석과 손나은이 출연한 '오조오억개 맛의 대참치' 편이 2019년 대한민국 유튜브 광고 리더보드 3위로 선정된 바 있다. 

바로 맛의 대참치 편에선 펭수와 손나은이 중독성 있는 광고노래 '동원참치 송'을 불러 사회관계망서비스(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화제가 됐다. 덕분에 광고는 유튜브 공개 20일 만에 1000만 조회를 넘어섰다. 누적 조회 수는 2140만으로 2020년 국내 1위를 기록했다. 

동원F&B는 바로 맛의 대참치 편 성공 요인으로 광고 모델을 활용한 스토리텔링을 먼저 꼽았다. 참치 마니아로 알려진 펭수는 동원참치 광고 패러디 영상을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고, 펭수 팬클럽은 '펭수야, 참치길만 걷자'란 문구와 함께 펭수를 동원참치 광고 모델로 내세우라고 요청했다. 이에 힘입어 동원F&B는 펭수를 모델로 섭외했다. 

바로 맛의 대참치 편은 펀슈머(Fun+Consumer·재미있는 상품에 열광하는 소비자) 성향이 강한 MZ세대(1980년대 초~2000년대 초 태어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태어난 Z세대를 아우르는 말)를 사로잡으며 동원참치 이미지를 젊게 만들었다. 

바로 맛의 대참치 편에 이어 동원F&B가 예능 프로그램 '미스터트롯' 출신 정동원을 모델로 지난해 7월 선보인 '이건 맛의 대참치' 편도 2020년 4분기 대한민국 유튜브 광고 리더보드 10에 이름을 올렸다. 

동원F&B 쪽은 "팬들과 직접 소통하며 제작한 광고가 다양한 채널에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며, "앞으로도 동원참치에 젊고 신선한 이미지를 부여하기 위해 마케팅 활동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