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카드, 퓨처나인 4기 프로그램 참가 12개 스타트업 선발
KB국민카드, 퓨처나인 4기 프로그램 참가 12개 스타트업 선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국민카드)
(사진=KB국민카드)

[서울파이낸스 우승민 기자] KB국민카드는 금융, 데이터 등 9개 영역에서 스타트업을 발굴 육성하는 '퓨처나인(FUTURE9)' 4기 프로그램에 참가할 12개 기업을 선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선발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기 위해 △비대면 결제 △재택근무 △홈트레이닝 등 언택트(Untact) 관련 스타트업과 △신규 플랫폼 △신기술 기반 사업 발굴 △초개인화 영역에서 밀착 협업이 가능한 개방형 혁신(Open Innovation) 관련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집중 모집 부문에 지원한 스타트업에서 꼽혔다.

프로그램 참가를 신청한 672개 기업을 대상으로 외부 전문가와 KB국민카드 실무 직원 40여명이 서류 심사와 면접에 참여해 사업 계획서, 공동화 사업 모델, 비즈니스 모델 차별성, 기술 혁신성 등의 평가 항목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스타트업을 선발했다.

이번에 선발된 기업은 △워시스왓(비대면 세탁 서비스 플랫폼) △아파트너(아파트 입주민 생활 편의 플랫폼) △컬쳐히어로(간편 조리식 관련 콘텐츠·제품 생산) △테이블매니저(실시간 레스토랑 예약·관리 솔루션) △디자이노블(인공지능 기반 이미지 분석·제작) △데이터노우즈 (데이터·인공지능 기반 아파트 시세 예측) △로민(인공지능 기반 비정형 문자인식 솔루션) △카랑(비대면 출장 차량 정비) △티클(카드 연동 잔돈 투자 플랫폼) △케어닥(전문 간병인·노인요양시설 중개 플랫폼) △더식스데이(반려용품 정기배송) △보고플레이(모바일 라이브 커머스 플랫폼) 등 총 12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