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미분양 주택 3만9456가구···8개월 연속 감소세
전국 미분양 주택 3만9456가구···8개월 연속 감소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료=국토교통부)

[서울파이낸스 이진희 기자] 국토교통부는 지난 2월 말 기준 전국의 미분양 주택이 총 3만9456가구로, 전월(4만3268가구) 대비 8.8% 줄었다고 30일 밝혔다. 전년 동월에 비해서는 33.8% 감소했다. 이에 따라 전국 미분양 주택은 지난해 6월 이후 8개월 연속으로 줄었다.

집을 지은 뒤에도 빈집으로 남아 있어 '악성 미분양'으로 불리는 준공 후 미분양은 전월(1만7500가구)보다 0.8% 감소한 1만7354가구로 집계됐다. 2019년 11월 1만9587가구, 12월 1만8065가구, 2020년 1월 1만7500가구 등으로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지역별로 보면 수도권이 4233가구로 전월(4901가구) 대비 13.6% 감소했고, 지방은 3만5223가구로 전월(3만8367가구)과 견줘 8.2% 줄었다. 지방 미분양은 지난해 8월(5만2054가구) 이후 6개월 연속 감소한 수치다.

주택 규모별로 보면 85㎡ 초과 중대형 미분양은 전월(3565가구)보다 12.5% 줄어든 3119가구, 85㎡ 이하는 전월(3만9703가구) 대비 8.5% 감소한 3만6337가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