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 대구교회 성도 1차검사 83%, 코로나19 '확진'
신천지 대구교회 성도 1차검사 83%, 코로나19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천시, 신천지 과천 총회본부 주변 건물 방역 (사진=과천시)
과천시, 신천지 과천 총회본부 주변 건물 방역 (사진=과천시)

[서울파이낸스 이슈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 성도 1848명 가운데 833명(누적 확진자 수)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신천지예수교 대구교회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기준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사람은 1848명으로 이 중 833명이 양성, 183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다.

1차 검사결과가 나온 1016명 중 82%가 확진 판정을 받은 것이다.

나머지 832명은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성도 가운데 7446명은 검사를 받기 위해 대기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