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에어, 1월 AI 챗봇 '제이드' 이용자 10만명 돌파
진에어, 1월 AI 챗봇 '제이드' 이용자 10만명 돌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동월 比 17배···이티켓 재발송 등 기능 추가할 예정
진에어는 고객 문의사항을 채팅 방식으로 실시간 답하는 안내 서비스 '제이드(JAid)'의 사용자가 급격히 늘어났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진에어)
진에어는 고객 문의사항을 채팅 방식으로 실시간 답하는 안내 서비스 '제이드(JAid)'의 사용자가 급격히 늘어났다고 24일 밝혔다. (사진=진에어)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진에어는 고객 문의사항을 채팅 방식으로 실시간 답하는 안내 서비스 '제이드(JAid)'의 이용자가 급격히 늘어났다고 24일 밝혔다.

챗봇은 채팅(Chatting)과 로봇(Robbot)의 합성어로. 인공지능(AI) 기반으로 사용자와 대화를 나누며 소통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제이드는 진에어(J)가 돕는다(Aid)는 의미로, 지난 2017년 11월부터 시행됐다.

제이드 이용 고객은 항공 스케줄, 출∙도착, 최저가 및 예약 조회 등 카테고리별로 구성된 메신저 창에서 채팅하는 방식으로, 필요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얻을 수 있다. 특히 과거 고객서비스센터 상담원을 통해 처리했던 업무를 챗봇만으로 해결함으로써 업무 효율성 및 고객 편의성이 증대되는 효과를 가져왔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진에어에 따르면 올해 1월 제이드 이용자 수는 전년 동월 대비 17배 증가한 약 10만 명이 이용했다. 이는 항공 스케줄 조회, 할인제도 및 프로모션, 최저가, 체크인(탑승수속), 수하물, 나비포인트 등 질의 영역이 다양하게 분포된 점이 컸다는 분석이다.

제이드 이용을 원하는 고객은 홈페이지 내 하단 'JAID'를 클릭하면 된다. 모바일 앱·웹에서도 동일하게 이용 가능하다. 이 외에도 음성 안내 서비스인 네이버 '클로바'와 구글 어시스턴트 등을 통해 진에어 항공 관련 다양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진에어는 향후  제이드에 이티켓 (E-ticket) 재 발송, 지연 및 결항 확인서 전송 등의 다양한 기능을 추가 도입해 운영할 계획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제이드를 이용하면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고객의 궁금증을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며 "지속적인 학습과 기능 추가를 통해 고객 편의를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