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동서대학교 26일부터 종합감사
부산 동서대학교 26일부터 종합감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1월 고려대 이어 두 번째
부산 동서대학교 (사진=연합뉴스)
부산 동서대학교 (사진=연합뉴스)

[서울파이낸스 김무종 기자] 부산 동서대학교가 교육부 종합감사를 받는다. 올들어 고려대에 이어 두번째다.

22일 교육부에 따르면 학교법인 동서학원 및 동서대학교에 대해 종합감사가 이달 26일부터 다음 달 10일까지 진행된다.

감사 범위는 법인 및 학교 운영 전반이다.

회계사 등 전문 인력으로 구성된 합동감사단 21명이 투입된다.

교육부는 감사 기간에 동서대 관련 비위를 제보받는다. 교육부 홈페이지 '교육 신뢰 회복을 위한 국민신고센터' 등을 통해 제보할 수 있다.

동서대는 미래통합당 장제원 의원의 부친인 고(故) 장성만 전 국회부의장(11·12대 의원)이 설립한 학교다.

동서학원의 박동순 현 이사장이 장 의원의 모친이며, 동서대 장제국 총장이 장 의원의 친형이다.

장제국 총장은 한국사립대학총장협의회(사총협) 차기 회장으로 선출된 상태다. 올해 4월 8일부터 임기를 시작한다.

교육부는 지난해부터 학생 수 6000명 이상인 사립대학 16곳을 한 군데씩 종합감사하고 있다. 지난해 7월 연세대, 10월 홍익대, 올해 1월 고려대에 이어 동서대는 네 번째 대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