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현대해상과 AI플랫폼 기반 서비스 업무협약
네이버, 현대해상과 AI플랫폼 기반 서비스 업무협약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네이버와 현대해상은 지난 23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네이버㈜ 본사 그린팩토리에서 정석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책임리더와, 정규완 현대해상 디지털전략본부 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네이버)

[서울파이낸스 오세정 기자] 네이버는 현대해상과 '인공지능(AI) 플랫폼 기반의 차별화된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23일 경기도 성남시에 위치한 네이버㈜ 본사 그린팩토리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정석근 네이버 서치앤클로바 사업부문 책임리더와 정규완 현대해상 디지털전략본부 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인공지능 기반 헬스케어 서비스 개발을 통해 현대해상 모바일 건강관리 서비스인 '하이헬스챌린지'를 네이버 인공지능(AI) 플랫폼인 클로바(Clova)와 연계해 좀 더 쉽게 이용 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또 비정형 문서 등 이미지 정보 추출 및 처리 관련 인공지능 R&D 협력 사업으로 기존 프로세스를 혁신하고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정석근 네이버 책임리더는 "최고 수준의 역량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는 양사가 협력을 약속한 만큼 고객에게 더 편리하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더욱 넓은 영역에서의 포괄적 협업을 통해 새로운 가치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정규완 현대해상 디지털전략본부 본부장은 "우수한 인공지능(AI) 기술과 고객 친화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네이버 클로바 플랫폼을 활용한 인공지능 기반 신사업 발굴 및 업무효율화를 위해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성 증대를 위한 다양한 혁신적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