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hc 해바라기봉사단, 시각장애인 도전 동참
bhc 해바라기봉사단, 시각장애인 도전 동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회 어울림 마라톤대회 가이드러너로 참여···5㎞ 함께 걸으며 완주 도와 
bhc 해바라기 봉사단 3기 2조 소속 대학생이 21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이벤트 광장에서 열린 '제5회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어울림 마라톤 대회'에 참가한 시각장애인과 함께 걷고 있다. (사진=bhc) 
bhc 해바라기 봉사단 3기 2조 소속 대학생이 21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이벤트 광장에서 열린 '제5회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어울림 마라톤 대회'에 참가한 시각장애인과 함께 걷고 있다. (사진=bhc)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비에이치시(bhc)치킨 프랜차이츠 본사에서 운영하는 대학생 자원봉사 모임이 시각장애인 마라톤 대회에 가이드 러너로 참여했다. 시각장애인의 도전에 동참하며 용기를 북돋워준 것이다.

23일 bhc는 해바라기 봉사단 3기 2조 5명이 지난 21일 서울 여의도 한강공원 이벤트 광장에서 열린 '제5회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어울림 마라톤 대회'에서 시각장애인들의 완주를 도왔다고 밝혔다. bhc에 따르면, 이날 대회에 자원봉사자로 나선 대학생들은 시각장애인들의 참가 신청과 준비운동을 도왔다. 이어 5㎞ 걷기 코스에 도전한 시각장애인과 팔을 묶은 뒤 이들이 완주할 수 있도록 가이드 러너 노릇을 했다. 

김동한 bhc 홍보팀장은 "봉사단원들이 어울림이라는 가치를 이해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을 것이다. 우리 사회를 이끌어갈 젊은 세대가 나눔과 봉사의 가치를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