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조종사노조, 2019년 임금협약 체결
제주항공-조종사노조, 2019년 임금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부터 5차례 거쳐 교섭안 최종 합의···조합원 80% 찬성
제주항공은 지난 11일 제주항공조종사노동조합과 서울 강서구 대회의실에서 2019년 임금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박준 제주항공조종사노동조합 위원장(왼쪽)과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은 지난 11일 제주항공조종사노동조합과 서울 강서구 대회의실에서 2019년 임금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날 박준 제주항공조종사노동조합 위원장(왼쪽)과 이석주 제주항공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주항공)

[서울파이낸스 주진희 기자] 제주항공은 지난 11일 제주항공조종사노동조합과 서울 강서구 대회의실에서 2019년 임금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노사는 지난 5월부터 5차례의 교섭 등을 거쳐 기본급, 비행수당 인상과 수당 신설 등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교섭안에 최종 합의했다.

조종사노조는 지난달 28일부터 31일까지 회사측과의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진행했고, 참여 조합원의 80.29%가 찬성해 가결됐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조종사 노조와의 단체협약과 임금협약은 회사 창립 이후 분규없이 체결되고 있다"며 "매년 1분기에 신뢰를 바탕으로 기본급에 대한 일정 인상분을 먼저 적용하고, 2분기 노사가 합의한 내용에 따른 최종 인상분을 적용하는 절차로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박준 제주항공조종사노동조합 위원장은 "2019년 노사간의 임금협상을 통해 제주항공의 핵심가치인 안전운항을 위해 더 집중하고, 상생하는 노사문화를 통해 동반 성장하는 분위기를 확립하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