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주열 총재, 한·중·일 중앙은행 총재회의 참석
이주열 총재, 한·중·일 중앙은행 총재회의 참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0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린 '제11차 한중일 중앙은행 총재회의'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이강(易綱) 중국인민은행 총재, 구로다 하루히코(黑田東彦) 일본은행 총재,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사진=한국은행)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10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린 '제11차 한중일 중앙은행 총재회의'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 오른쪽부터)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 구로다 하루히코(黑田東彦) 일본은행 총재, 이강(易綱) 중국인민은행 총재. (사진=한국은행)

[서울파이낸스 김희정 기자] 한·중·일 3국의 중앙은행 총재들이 최근 경제와 금융 동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한국은행은 이주열 한은 총재가 10일 일본 후쿠오카에서 열린 제11차 한중일 중앙은행 총재회의에 참석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 자리에는 구로다 하루히코 일본은행 총재와 이강(易綱) 인민은행 총재가 자리를 같이했다.

한·중·일 중앙은행은 역내 경제 및 금융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2009년부터 매년 돌아가면서 회의를 주최해왔다. 내년 회의는 한은 주최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