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라렌 GT, 온라인으로 글로벌 데뷔
맥라렌 GT, 온라인으로 글로벌 데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맥라렌 고유의 역동성과 경량화, 안락한 승차감까지 갖춰
맥라렌 GT (사진=기흥인터내셔널)
맥라렌 GT (사진=기흥인터내셔널)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맥라렌 공식수입원 기흥인터내셔널은 럭셔리 그랜드 투어러의 기준을 바꿀 전략 차종 '맥라렌 GT'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고 17일 밝혔다. 

맥라렌 GT는 맥라렌 고유의 경량화 기술과 역동적인 드라이빙 성능을 기반으로 최고급 인테리어 소재와 아름다운 디자인, 정숙한 주행 성능 및 안락한 승차감까지 더해 개발된 완벽하게 새로운 럭셔리 그랜드 투어러이다. 

제원 사항도 최초로 공개됐다. 맥라렌이 개발한 신차답게 고유의 카본파이버 '모노셀II' 모노코크 차체에 그랜드 투어러에 적합한 업그레이드를 거쳐 '모노셀 II-T' 모노코크 차체를 최초로 적용했다. 

차체 후면 상단부분의 구조를 통합했다. 엔진 배치를 낮추고 배기시스템을 개선하는 등 경량화 및 트렁크 공간 확보에도 성공했다. 공차 중량은 1535kg에 불과하며 전, 후면에 각각 위치한 트렁크 공간은 총 570L이다.

4.0리터 V8 트윈 터보차저 엔진을 탑재했으며 최고출력 620마력, 최대토크 630Nm(유럽기준)은 압도적인 파워를 기반으로 최고 속도 326km/h 및 3.2초만에 100km/h에 도달할 정도의 폭발적인 추진력을 발휘한다. 

맥라렌 GT의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인 역동성을 위해 서스펜션, 조향 장치, 브레이크를  새롭게 설계했다. 즉각적이고 정밀한 응답성능과 탁월한 밸런스를 갖췄으면서 맥라렌 최상의 편안한 승차감도 함께 제공한다.

경량 알루미늄 서스펜션은 차체 움직임을 제어해 강력한 파워을 유지하면서 편안한 주행감을 제공한다. 유압식 댐퍼와 더불어 노면을 스캔하는 센서가 부착돼 돌발 상황을 예측해 단 2밀리초만에 반응하는 시스템도 갖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