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뚜기, 서울랜드서 '창립 50주년' 가족요리대회
오뚜기, 서울랜드서 '창립 50주년' 가족요리대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일 경기 과천시 서울랜드 피크닉장에서 열린 '스위트홈 제24회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발' 수상 가족들이 직접 만든 요리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오뚜기) 
11일 경기 과천시 서울랜드 피크닉장에서 열린 '스위트홈 제24회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발' 수상 가족들이 직접 만든 요리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오뚜기) 

[서울파이낸스 이주현 기자] 오뚜기는 11일 경기 과천시 서울랜드 피크닉장에서 창립 50주년 기념 '스위트홈 제24회 오뚜기 가족요리 페스티발'을 열었다. 가족요리 페스티발에 대해 오뚜기는 "건강한 가족문화를 선도하고자 지난 1996년 처음 개최된 국내 최대 규모이자 최장수 요리대회"라고 설명했다. 

오뚜기에 따르면, 올해 대회는 요리 전공자 경연이 신설돼, 가족 100팀과 요리 전공 50팀을 합쳐 총 150팀이 손맛을 겨뤘다. 또 대회 참가비와 행사를 주최한 오뚜기의 출연금을 더해 총 600만원을 선천성 심장병 어린이 지원을 위해 한국심장재단에 전달했다. 그동안 수술비 지원을 받은 심장병 완치 어린이와 그 가족을 초청해 놀이교실도 마련했다. 
  
이번 대회에서 1등 오뚜기상으로 뽑힌 김현용씨 가족은 500만원 상당의 주방가전 교환권과 트로피를 받았다. 으뜸상 2가족과 사랑상 3가족에게도 가전제품 교환권을 줬다. 요리전공자 부문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한국조리과학고등학교 안주현 학생팀에겐 장학금 300만원을 건넸다. 우수상과 장려상 수상팀에게도 각각 장학금 200만원과 100만원이 주어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