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와 VR 킬러콘텐츠 만든다
KT,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와 VR 킬러콘텐츠 만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오프라인 VR 콘텐츠 개발·확보, VR 콘텐츠·플랫폼 유통사업 공동 추진
KT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지난 9일 서울 광화문 KT 이스트 사옥에서 '온∙오프라인 가상현실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 부문장 사장(오른쪽)과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대외담당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KT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지난 9일 서울 광화문 KT 이스트 사옥에서 '온∙오프라인 가상현실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협약식에 참석한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 부문장 사장(오른쪽)과 양동기 스마일게이트 대외담당 사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서울파이낸스 이호정 기자] KT는 지난 9일 서울 광화문 KT 이스트 사옥에서 국내 게임 사업자인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와 '온∙오프라인 가상현실 사업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KT와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온∙오프라인 서비스 제공을 위한 가상현실(VR) 콘텐츠 개발 및 확보, VR 콘텐츠∙플랫폼 유통사업 등을 공동 추진할 계획이다.

두 회사는 KT가 보유한 온∙오프라인 VR 서비스 역량과 노하우, 국내 게임사 중 VR 분야에 가장 많은 투자와 지원을 쏟고 있는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의 콘텐츠 경쟁력을 합쳐 VR 산업 내 영향력을 한층 더 키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T는 5G 시대에 대비해 KT만의 실감미디어 전용 플랫폼과 독점 콘텐츠를 구축, 확보해왔다. KT가 보유한 '기가라이브TV', '브라이트' 등 온∙오프라인 서비스의 콘텐츠 라인업을 확대하고, 기업 간 거래(B2B) 전용 VR 게임 패키지를 강화하는 등 고객들에게 보다 다양한 VR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게임업계는 물론 IT∙통신업계에서도 주목하고 있는 VR 콘텐츠를 신사업으로 택해 전략적으로 육성해왔다. 올해 2월에는 VR 아케이드 게임, VR 테마파크 등 엔터테인먼트 매장을 운영하는 사업자 대상 VR 플랫폼 서비스인 '스토브 VR'을 출시한 바 있다. 스마일게이트 스토브는 KT와의 협력을 통해 차세대 이동통신인 5G로 VR 콘텐츠 사업 분야를 확장하고, 다양한 채널 특성에 맞춘 VR 콘텐츠를 제공할 방침이다.

구현모  KT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사장은 "KT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와 함께 다양한 VR 사업방안을 모색하고 온∙오프라인 VR 시장을 확장해 나가는 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영운 스마일게이트 스토브 대표는 "스마일게이트 스토브와 KT는 게임과 통신분야에서 업계를 선도해 온 두 회사의 경쟁력을 한데 모아, VR 사업 분야에서 최고의 시너지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