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상반기 실적 평균예상치 대비 하회 전망"-이베스트證
"롯데쇼핑, 상반기 실적 평균예상치 대비 하회 전망"-이베스트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파이낸스 김태동 기자] 이베스트증권은 15일 롯데쇼핑에 대해 상반기 실적이 시장 평균예상치(컨센서스)를 밑돌 것으로 내다봤다. 목표주가 22만5000원과 투자의견 '매수 유지'는 기존대로 유지했다. 

오린아 이베스트증권 연구원은 올해 1분기 총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2.6% 증가한 4조4608억원, 영업이익은 12.8% 증가한 1865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오 연구원은 롯데쇼핑에 대한 전망보고서를 통해 "올해 1분기 백화점 부문의 신장률은 0.6% 상승한 수준으로 추정한다"며 "경쟁사 대비 약한 성장폭은 전년 동기 평창 올림픽 라이선싱 상품 매출 호조에 따른 역기저 효과에 따른 것이다"고 밝혔다. 작년 롯데쇼핑의 실적이 호조였던 점을 감안하면 올해 성장폭이 크지 않아 보일 수 있다는 뜻이다. 

이어 "같은 기간 할인점 부문의 신장률은 3.6% 감소한 수준으로 예상한다"며 "최근 온라인 식료품 시장 플레이어 증가에 따라 객단가보다는 객수의 감소가 기존 할인점 부진의 요소"라고 설명했다.

오 연구원은 "2분기의 경우 20여개 점포를 혁신 점포 전환해 매장 내 직영 운영 면적을 줄이고, 임차인(테넌트) 유치를 통한 임대 수익 확보가 진행될 것"이라며 "수익성 개선 효과는 내년부터 본격화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