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CR 코리아 '시즌 챔프', 말레이시아로 TCR 포디움 사냥
TCR 코리아 '시즌 챔프', 말레이시아로 TCR 포디움 사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디고 강병휘-이레인 앤드류 김 1위 자리 놓고 살얼음판 승부
TCR코리아 드라이버 포인트 1위 강병휘(위)와 2위 앤드류 김(아래)의 주행모습. (사진= 권진욱 기자)
TCR코리아 드라이버 포인트 1위 강병휘(위)와 2위 앤드류 김(아래)의 주행 모습. (사진= 권진욱 기자)

[서울파이낸스 권진욱 기자] 2018 TCR 코리아 투어링카 시리즈 챔피언은 2019년 1월 19~20일 말레이시아 세팡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열리는 TCR 말레이시아 투어링카 챔피언십(이하 TCR 말레이시아)에 출전한다. 

TCR 코리아 프로모터 KMB는 올 시즌 TCR 코리아 초대 챔피언에게 TCR 말레이시아 참가 비용(참가비, 차량 운송료 등)을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리즈 챔피언 드라이버는 TCR 코리아를 대표해 TCR 말레이시아 1&2 라운드에 출전해 포디엄 사냥에 나선다. 

TCR코리아는 올 시즌 마지막 이벤트를 앞두고 있는 가운데 시리즈 챔피언의 자리를 두고 치열한 경쟁을 앞두고 있다. 현재 인디고 레이싱의 강병휘가 드라이버 포인트 83점으로 선두를 달리있다. 그 뒤로 이레인 모터스포트의 앤드류 김이 81점으로 추격하고 있다.

마지막 라운드까지 결과를 예측할 수 없는 승부가 예상되는 가운데 말레이시아행 티켓을 잡을 드라이버는 누가 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TCR코리아의 첫 시즌은 현대 i30 N TCR로 2번의 우승을 차지한 강병휘와 폭스바겐 Golf Gti TCR로 1번의 우승을 차지하고 있다. 마지막 라운드에서 앤드류 김의 최종전 결과에 따라 현대와 폭스바겐의 올해의 차량 브랜드 타이틀 경쟁도 종지부를 찍을 예정이다.

2018년 최고의 TCR 코리아 드라이버를 가리는 시리즈 세 번째 이벤트는 11월 3일~4일 영암 상설 서킷에서 펼쳐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