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4.0 창업경진대회 개최
신용보증기금, 4.0 창업경진대회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앞줄 가운데)이 11일 개최된 ‘2018년 신보4.0 창업경진대회’에서 참가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앞줄 가운데)이 11일 개최된 ‘2018년 신보4.0 창업경진대회’에서 참가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용보증기금)

[서울파이낸스 박시형 기자] 신용보증기금은 지난 11일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서 '2018년 신보 4.0창업경진대회'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이번 창업경진대회에는 114개 창업팀이 참가했으며, 4차 산업혁명 부문 8개팀, 공공데이터 활용 부문 4개팀이 본선에 올라 경연을 벌였다.

4차 산업혁명 부문 대상은 양돈논가의 생산성 증대를 위한 농가맞춤형 축산 헬스케어 서비스업체 '한국축산데이터'가, 공공데이터 부문 대상은 반값 수수료를 내세운 부동산 중개 스타트업 '집토스'가 각각 선정됐다.

이외에도 △최우수상 '쇼한', '인스파이어(INSPIRE)' △우수상 '네오코믹스', '유리벳코리아'가 선정돼 상장과 함께 총상금 1700만원이 수여됐다.

경진대회 시상 후에는 참가기업의 사업화 지원을 위해 보증·투자 상담과 컨설팅이 현장에서 이뤄졌다.

신용보증기금 관계자는 "신보의 창업경진대회는 사업화를 위한 실질적인 지원으로 이어지는 것이 큰 장점"이라며 "우수 아이디어와 기술을 가진 창업자에게 보증, 투자, 컨설팅 등 융·복합 지원을 제공해 창업성공을 뒷받침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