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17일부터 이천에서 '아동 언제나돌봄센터' 시범 운영
경기도, 17일부터 이천에서 '아동 언제나돌봄센터' 시범 운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청 전경

[서울파이낸스 (수원) 유원상 기자] 경기도가 17일부터 이천시에서 '아동 언제나돌봄센터'를 시범 운영하고, 오는 7월 도 전역에서 정식 운영한다.

아동 언제나돌봄센터는 12세 이하 아동 긴급돌봄이 필요한 가정이 365일 24시간 운영되는 콜센터를 통해 신청하면 주말과 평일 야간에도 거주지 근처 아동 돌봄 시설과 가정 방문형 돌봄서비스를 연계하는 내용이다.

아동 언제나돌봄센터에서 연계되는 돌봄 시설은 이달 1일부터 운영된 '언제나 어린이집'(생후 6개월부터 7세까지 취학 전 영유아 대상 이천 등 5개 시·군), '초등 시설형 언제나돌봄서비스' 등이 있다. 7월 경기도 전역에서 정식 운영이 시작되면 해당 시·군에서 운영하는 돌봄 시설 상황에 맞춰 안내된다.

이 중 초등 시설형 언제나돌봄서비스는 17일부터 이천시 24시간 아이 돌봄센터 등 6개소에서 시범 운영하고, 7월1일부터 정식 운영한다. 초등 시설형 언제나돌봄서비스는 돌봄이 필요한 6~12세 아동을 거주지 근처 다 함께 돌봄센터와 지역아동센터 등 아동 돌봄 시설에서 평일 야간, 주말, 휴일에 아동 돌봄을 제공하는 내용이다. 

다음 달 정식 운영이 시작되면 수원, 화성, 성남, 남양주, 안산, 평택, 안양, 파주, 김포, 광명, 구리, 여주, 동두천 등 13개를 더해 총 14개 시·군에서 서비스를 제공한다.

핫라인 콜센터뿐만 아니라 아동 사전등록을 통해 더욱 손쉽게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아동 사전등록은 아동 주소지 인근 시·군 거점 아동 돌봄센터, 다 함께 돌봄센터와 지역아동센터에서 할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이번 시범 운영으로 핫라인 콜센터와 초등 긴급돌봄 서비스 수준을 한 단계 더 향상할 예정이다"며 "앞으로도 도민의 돌봄 요구 해소와 돌봄 공백을 최소화해 지속적으로 돌봄서비스의 질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