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百 센텀시티점, '엄브로' 100주년 팝업 선보인다
신세계百 센텀시티점, '엄브로' 100주년 팝업 선보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사진=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

[서울파이낸스 (부산) 조하연 기자] 신세계백화점 센텀시티점이 정통 축구 브랜드 '엄브로' 론칭 100주년을 맞아 오는 14일부터 내달 6일까지 지하 2층 중앙광장에서 팝업스토어를 연다.

1924년 영국 맨체스터의 작은 세탁소에서 '험프리스 형제'가 창업한 엄브로는 축구 열풍에 힘입어 설립 40여 년 만인 1966년, 영국 소재 축구 클럽 유니폼의 85%를 제작할 정도로 성장하게 된다.

최근에는 스포츠 유니폼을 일상복처럼 매치하는 '블록코어룩'(blokecore-look)이 유행함에 따라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다.

팝업스토어 공간은 부산 브리티시 편집숍 '웨비’'(Webby)와 컬래버레이션해 엄브로만의 헤리티지를 젊고 트렌디한 감각으로 재해석해 선보인다. 특히, 브릿팝과 LP, 기타를 사랑하는 '90년대 영국 소년' 콘셉트의 전시 공간으로 자유로운 고객 참여를 유도할 계획이다.

주요 제품으로는 레트로풍으로 재발매한 8090년대 감성의 축구 유니폼 및 져지, 트레이닝키트 등으로 구성된 'HBL' 라인을 비롯해, 스티치 라인이 돋보이는 엄브로 대표 '크리스피 타슬란' 라인, 일상에서의 편안함을 제공한다는 콘셉트의 신규 라인업 '이너피스' 등을 소개한다.

이외에도, 구매 고객 전원 타포린백 증정, 20만원 이상 구매 시 캠핑체어 증정, 피크드로우 기프트 이벤트, 100주년 빈티지 포토부스 등 다양한 프로모션과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