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동제약, 당뇨병 신약 독일 임상계획 승인 신청
일동제약, 당뇨병 신약 독일 임상계획 승인 신청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강한 사람·제2형 당뇨병 환자 대상 안전성 및 유효성 평가
서울 서초구 양재동 일동제약 본사 야경 (사진=일동제약)
서울 서초구 양재동 일동제약 본사 야경 (사진=일동제약)

[서울파이낸스 김현경 기자] 일동제약은 독일 연방 의약품·의료기기 관리기관(BfArM)에 제2형 당뇨병 치료제 후보물질 IDG-16177의 임상 1상을 신청했다고 21일 밝혔다.

일동제약에 따르면 IDG-16177은 췌장 베타세포의 G단백질결합수용체40(GPR40)을 활성화해 인슐린 분비를 유도한다. 고혈당 시에 선택적으로 인슐린을 분비하도록 유도하기 때문에, 저혈당 발생 위험을 최소화할 수 있다.

이번 임상 1상에서는 건강한 사람과 제2형 당뇨병 환자를 대상으로 IDG-16177의 안전성 및 유효성을 평가하게 된다. 건강한 사람으로 구성된 시험군에 IDG-16177을 단회 및 반복 투여한 후 약물 동태 안전성 내약성을 관찰한다. 그 결과를 토대로 제2형 당뇨병 환자군에서 치료 효과를 탐색적으로 확인한다.

일동제약 관계자는 "비임상 결과 혈당 강하와 같은 유효성은 물론 독성 문제 등 안전성 측면에서 경쟁력을 확인했다"며 "현재 임상용 시료 확보와 제반 준비가 완료된 상태다. 임상 승인과 동시에 유럽 현지에서 신속하게 IDG-16177 임상 1상에 돌입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