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양생명, '코로나19 대응 유공'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수상
동양생명, '코로나19 대응 유공'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치료센터 제공 등 코로나19 확산 방지 공로 인정
(사진=동양생명)
(사진=동양생명)

[서울파이낸스 유은실 기자] 동양생명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노력한 공로를 인정 받아 '코로나19 대응 유공'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16일 수상했다.

동양생명은 생활치료센터 제공 및 취약계층 대상 방역물품 지원 등 국가 위기 극복에 이바지한 점을 높이 평가받아 이번 표창을 수상하게 됐다.

먼저 동양생명은 지난해 초 코로나19 집단 감염으로 피해를 입은 대구·경북지역에 약 1억5000만원의 성금을 모아 전달했다. 해당 지역 내 의료진의 처우 개선을 위해 성금을 모은 동시에 대구 소재 유치원들의 긴급 방역 활동도 지원했다.

또 코로나19 환자의 병상 확보에 도움을 주고자 산하 연수원인 동양인재개발원을 생활치료센터로 제공했다. 소상공인을 위해 지난해 3월부터 현재까지 20~50%의 임차료를 감면, 정부의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해왔다.

이 외에도 코로나19 확진 가족의 보험료 및 보험계약대출이자 납입 유예 지원, 서울지역 내 취약계층을 위한 방역물품 전달 등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지원 사업을 펼쳤다.

동양생명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국가적 위기 상황에 금융사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했는데 이렇게 표창을 수상하게 되어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당사는 앞으로도 진정성 있게 ESG 경영을 적극 실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