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이코리아, 신선식품 배송 강화
이베이코리아, 신선식품 배송 강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콜드체인 시스템 없는 '셀러플렉스' 출시
(사진=이베이코리아)
이베이코리아 '셀러플렉스' 특징. (자료원=이베이코리아)

[서울파이낸스 장성윤 기자] 이베이코리아가 셀러플렉스를 선보이며 신선식품 배송을 강화한다.

13일 이베이코리아에 따르면 셀러플렉스는 스마일배송에 입점한 판매자들의 물류센터에서 바로 상품을 출고해 고객에게 배송하는 방식이다. 그동안 판매자들은 경기도 화성시에 있는 스마일배송 물류센터에 재고를 옮기는 방식으로 스마일배송에 입점했다. 

앞으로 신선식품 전용 센터를 보유한 판매자가 셀러플렉스를 활용하면 상품의 이동 없이 기존 센터를 그대로 활용할 수 있다. 패션·뷰티·도서 등 다품종 소량 생산 카테고리도 재고를 옮기는 데서 발생하는 비효율을 크게 줄일 수 있다. 이베이코리아는 그간 자체 콜드체인 시스템을 보유하고 있지 않아 신선식품 배송이 어려웠으나 이번 방식으로 냉장·냉동식품 등을 취급할 수 있게 됐다.

이번 서비스 출시와 함께 비비수산, 순천만수산, 누리푸드, 은하수산 등의 업체가 셀러플렉스 모델로 스마일배송 판매를 시작했다. 스마일배송 셀러플렉스 제품은 오후 6시까지 주문하면, 다음 날 배송된다.

송승환 이베이코리아 스마일배송사업실장은 "이번에 선보인 셀러플렉스는 콜드체인 없이도 신선식품 취급이 가능한 업계 최초의 물류 모델"이라며 "앞으로 셀러플렉스가 스마일배송 성장의 중요한 중심축이 될 수 있도록 서비스 고도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 시간 주요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